평창군,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 감시활동 강화

 

평창군은 최대 민족 명절인 추석 연휴기간에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에 대한 감시활동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군은 추석 연휴기간 대부분의 사업장이 휴무하는 관계로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의 관리가 취약할 것으로 예상되어 추석 연휴 전, 추석 연휴, 추석 연휴 후 등 3단계로 환경오염물질배출사업장에 대한 특별점검을 오는 10월 13일까지 지속적으로 실시하기로 하였다.
 
우선 1단계 추석 연휴 전에는 환경오염물질배출사업장에 대하여 환경오염사고 등 사전에 사고예방을 위하여 사업장에 협조문을 발송하여 자율점검 등 사업장별 자체 점검을 유도하고,
 
2단계인 추석 연휴기간에는 오염우려사업장, 사업장 주변 하천감시 등 예찰활동을 강화하며, 마지막 3단계인 추석 연휴 후에는 연휴기간 중 가동 중단업체 등 취약사업장을 대상으로 기술지원 등을 실시하기로 하였다.
 
장재석 환경위생과장은 “이번 특별점검기간에는 오염우려사업장 등에 대하여 공무원, 강원환경감시대를 총 동원하여 폐수 무단방류, 배출시설 비정상운영 여부 등 중점적으로 점검할 계획이며, 점검결과 위반업소에 대하여는 위반 사항에 따라 사법처리, 과태료 부과 등 엄중 처벌하겠다”고 말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

Designed by 평창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