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 자연 순환형 축산업 육성을 위해 55억 원을 지원한다!


강원도는 축산농가의 가축분뇨를 적정하게 처리하고 자연 순환형 축산업 육성을 위하여 올해 퇴?액비화 시설 및 장비와 기자재 지원 등 10개 사업에 국비 9.4억 원을 포함한 55억 원을 지원한다. 

 

  우선 축산농가의 퇴액비화 시설 확충을 위하여 27개소에 23억 원을 지원하고, 다목적으로 활용할 스키드로더 등 가축분뇨처리 장비 25대를 공급하기 위하여 7.5억 원을 지원한다. 

 

  또한, 고품질 액비 생산과 효과적인 관리를 위하여 시군 농업기술센터 보유 부숙도판정기(5대) 교체와 휴대용가스측정기(18대) 구입을 위하여 2억 원을 지원하고, 액비살포비용 8억 원을 지원하여 4,050ha 면적의 농경지에 화학비료를 대체하여 친환경 액비를 살포한다. 

 

  축산분뇨 악취발생 예방과 고품질 액비생산을 위하여 7억 원을 지원하여 악취제거제 148톤을 공급하고 특히, 평창동계올림픽 성공개최를 위하여 올림픽 경기장 및 주요동선에 위치한 9개 시군에 악취방지를 위한 악취저감제와 수분조절재를 조기에 공급하기 위해 5억 원을 조기 지원하고, 농장 환경개선에 3억 원을 지원하는 등 지역주민과 더불어 상생할 수 있는 친환경 축산환경 조성에 더욱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강원도 관계자는 “가축분뇨를 친환경 유기질 비료로 자원화 하여 활용하면 경종농가와 축산농가 모두에게 소득 증대로 이어져 어려운 농촌 경제에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지속가능한 자연 순환형 축산업 육성을 위해 적극 동참하여 주실 것을 당부하였다. 


댓글

Designed by 평창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