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계올림픽 분위기 UP을 위한 “땅에는 오륜, 하늘에는 애드벌룬

 

2018 평창 동계올림픽 개최도시인 평창군은 대회를 앞두고 올림픽에 참여하는 선수단과 관광객을 환영하기 위해 지역사회와 함께 축제분위기를 조성하고 있다.  


  평창군에서는 지역 내 주요 도로변 아파트와 공동주택, 대관령 눈꽃광장, 개폐회식장 진입로, 용평리조트 진입로, 군청대로 국도변에 올림픽 참가국의 국기를 게양하여 선수단을 맞이하고 있다.


 또한, 전 세계인의 겨울 스포츠축제 서막을 알리고 대회관중과 방문객 환영의 의미를 담은 애드벌룬을 평창군 관내 전역에 띄울 예정이다.


  이번에 설치하는 애드벌룬은 봉평 환승주차장을 비롯한 수송몰 주변, 경기장 이동구간, 대회 관계자 숙소 등 주요 거점구간에 설치하여 올림픽 관중과 개최도시 방문객을 맞이할 계획이다.


 애드벌룬은 오륜의 의미를 담아 5개소에 설치하고, 올림픽 손님맞이에 함께 참여하는 분위기 조성을 위해 읍면의 사회단체와도 연계하여 추진할 계획이다.


 평창군 올림픽추진단장은 “동계올림픽대회를 맞이하여 평창을 방문하는 선수단과 관광객에게 올림픽축제와 환영분위기가 전달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

Designed by 평창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