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군 방림면 지역자율방재단, 화재진압 훈련 실시


평창군 방림면 지역자율방재단은 4월 10일 건원EFT 사무실에서 화재진압 훈련 및 간담회를 개최한다.

 

  방림면 지역자율방재단(단장 이화진)이 주관하는 이번 훈련 및 간담회는 최근 ‘제천 스포츠센터 화재’, ‘밀양 세종병원 화재’ 등 예측하기 어려운 대형 재난에 지역실정에 밝은 지역자율방재단의 재난대응 역량을 강화하고 조직 활성화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훈련 및 간담회에는 지역자율방재단장 외 10명, 공무원 등이 참가하여 일반 및 투척용 소화기의 사용방법을 배우고 실습시간을 가진다.


  평창군 지역자율방재단은 폭설 시 긴급제설작업, 호우특보에 따른 위험지역 사전 순찰, 심폐소생술 교육 등 방재활동에 참가하여 주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데 앞장서고 있다.


  김찬수 안전건설과장은 “최근 제천, 밀양 화재 등으로 많은 피해가 발생하였는데, 평창군도 예외가 아니다”라며, “시민 중심의 재난대비 능력을 강화하는데 지역실정에 밝은 방재단이 중요하므로 앞으로 방재단의 활성화를 위하여 적극적인 지원을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날 훈련 및 간담회에서 방림면 지역자율방재단에서 방림면사무소 및 방재단원들에게 소화기를 배부할 계획이다.  



댓글(0)

Copyright © 평창신문 All Rights Reserved